이전
다음

입력 2017-04-21 15:16:43, 수정 2017-04-21 15:16:43

[SW포토] 박해진 "10년 만에 마음대로 연기할 수 있는 캐릭터 만나"

[스포츠월드=최정아 기자] 배우 박해진이 JTBC 드라마 ‘맨투맨’ 방영을 앞두고 ‘에스콰이어’ 화보 촬영에 나섰다.

‘맨투맨’에서 첩보요원 김설우 역을 연기한 소감을 묻자 “10년 만에 마음대로 연기할 수 있는 캐릭터를 만났다. 그만큼 재미있게 잘 놀았다는 느낌이다. 촬영이 끝날 때는 나를 설우라고 부르는 현장이 하루아침에 사라지는 것 같아 먹먹했다”고 말했다.

데뷔한 지 11년차 배우가 된 박해진은 “많이 여유로워졌다. 그래서 혼자 보내는 시간 대신 가족과 함께 있는 따뜻한 시간이 소중하다. 나는 평화주의자”라고 말하며 여유롭게 웃었다. 박해진의 생생한 연기가 기대되는 JTBC 드라마 ‘맨투맨’은 4월 21일 밤 11시에 첫 방송된다. 자연스러운 매력을 담은 화보와 인터뷰는 ‘에스콰이어’ 5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cccjjjaaa@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