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05-18 14:16:34, 수정 2017-05-18 14:16:34

조한선, 이 구역 분위기 종결자

  • [스포츠월드=김재원 기자] 18일 개봉을 알린 ‘마차 타고 고래고래’에서 밴드 ‘1번 국도’의 드러머이자 10년째 무명배우 백호빈 역을 맡은 배우 조한선이 다채로운 분위기가 돋보이는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조한선은 카메라를 향해 브이자(V) 포즈를 취해 보이며 뜻밖의 깜찍한 매력을 뽐냈다. 또한, 수트를 입고 의자에 앉아 세상을 다 가진듯한 포즈를 취하고 있는 스틸에서는 극 중 허세 가득한 백호빈 역할과 한 몸이 된 듯 장난기 어린 모습이 담겨있다.

    이어 영화 속에서 씬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해냈던 당나귀 ‘짱아’를 다정한 눈빛으로 바라보는 모습이 눈길을 끈다. 특히 화보를 방불케 하는 분위기에서 평소 조한선의 매력 중 하나인 짙은 남성미를 물씬 풍기고 있다.

    영화 ‘마차 타고 고래고래’는 고등학교 시절 밴드부 멤버였던 네 친구가 어른이 되어 밴드를 재결성한 후, 어린 시절 꿈꿨던 뮤직 페스티벌에 참가하기 위해 떠난 청춘 버스킹을 그린 영화다.

    그간 선 굵은 연기를 선보이며 강한 인상을 남긴 바 있는 조한선이 ‘마차 타고 고래고래’를 통해 어떠한 망가짐도 불사하는 익살스러운 캐릭터로 연기 열정을 발산했다고 알려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이번 작품 속 연기 변신을 엿볼 수 있는 스틸컷이 공개되자 네티즌들의 관심이 더욱 집중되고 있다.

    조한선은 오늘(18일) 롯데시네마에서 단독 개봉된 영화 ‘마차 타고 고래고래’ 홍보 활동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jkim@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