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09-13 18:55:47, 수정 2017-09-13 18:55:47

에버랜드 '플라워 페스티벌' 꽃으로 만든 레드카펫 펼쳐진다

  • [전경우 기자] 에버랜드가 새로운 꽃 축제 ‘레드 플라워 페스티벌’(사진)을 선보인다.

    14일부터 10월 22일까지 39일간 에버랜드 대표 정원인 포시즌스 가든 일대에서 펼쳐지는 ‘레드 플라워 페스티벌’은 붉은 꽃을 테마로 레드카펫을 펼치는 콘셉트다.

    이번 꽃 축제에서는 코스모스, 천일홍, 풍접초, 샐비어 등 붉은 색을 띄는 꽃 30종 20만본이 정원을 가득 메우며 설악초, 백묘국 등 흰 꽃과 그린, 실버 등 다양한 색상의 가을 꽃들이 함께 어우러져 풍성함을 더한다.

    각 테마존별로 자이언트 슈즈, 레드카펫 터널, 꽃그네, 와인존 등 꽃을 활용한 다양한 포토스팟이 마련돼있어 올 가을 인생샷을 건질 확률이 높다.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