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11-01 09:32:22, 수정 2017-11-01 09:32:22

박민지, 영화 ‘여곡성’ 리메이크작 캐스팅 ‘첫 공포물’

  • [스포츠월드=김원희 기자]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종횡무진 활동하고 있는 배우 박민지가 영화 ‘여곡성’ 캐스팅을 확정 지으며 관객들을 사로 잡을 예정이다.

    영화 ‘여곡성’은 지난 1986년 개봉한 동명 영화를 리메이크한 작품으로, 집안의 세 아들이 혼례날 의문사 하는 등 원혼이 한 집안을 풍비박산 내는 과정을 그린 공포 사극물이다. 박민지는 극 중 발생하는 사건의 중심에 선 인물이자 중요한 열쇠를 쥐고 있는 월아 역을 맡아 보는 이들에게 긴장감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무엇보다 박민지의 생애 첫 공포 장르 작품이라는 점에서 기대감 또한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박민지는 영화 ‘제니, 주노’ ‘피터팬의 공식’ ‘도레미파솔라시도’ ‘오늘영화’ ‘남과 여’ ‘계춘할망’, 드라마 ‘최강! 울엄마’ ‘너는 내 운명’ ‘대풍수’ ‘치즈인더트랩’ ‘다시 시작해’ 등 다수의 작품을 통해 배우로서의 입지를 다지며 대중들과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 ‘치즈인더트랩’에서는 배우 김고은의 단짝 친구로 등장해 유쾌함을 불어 넣는 현실 친구로 큰 사랑을 받았으며, ‘다시 시작해’에서는 현대판 캔디로 보기만 해도 기분 좋아지게 만드는 역할로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주었다.

    박민지는 소속사를 통해 “공포 장르의 영화는 처음이라 설레고 기대되는 마음이 매우 크다. 제가 보여 드리게 될 역할은 영화 속 장치와도 같은 캐릭터이기에 그 만큼 더 잘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 열심히 노력하겠다. 많은 사랑과 관심으로 기다려달라”고 전했다.

    박민지의 새로운 모습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여곡성’은 처녀귀신이 등장하는 역대 한국 공포영화 중 극강의 공포를 선사하는 작품으로 꼽히고 있으며, 내년 상반기 개봉을 목표로 하고 있다.

    kwh0731@sportsworldi.com

    사진=열음엔터테인먼트 제공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