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11-23 20:02:09, 수정 2017-11-23 20:05:41

[SW포토] 심으뜸 "엉덩이 아이콘, 요즘도 하루 스쿼트 1000개로 관리"

 

 

 

 

 

 

 

 

 

 

 

 

'애플힙'을 자랑하는 건강미녀 스포테이너 심으뜸과 bnt가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개된 화보에서 심으뜸은 마무트, 애뜰루나, 피스비사라, 프론트 등으로 구성된 네 가지 콘셉트의 색다른 모습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화보 촬영이 끝난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심으뜸은 “예쁘단 말에 약하다. 칭찬을 해줄수록 더 잘한다”며 즐겁게 촬영했다고 촬영 소감에 대해 들려줬다.
 
방송 활동, 행사, 필라테스 레슨까지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그는 올 한 해 동안 얇은 몸을 만들기 위해 다이어트를 해왔다고 밝혔으며 최근 2kg이 빠진 상태라고 전해 시선을 모았다. 또한 ‘애플힙’, ‘엉짱’등의 수식어와 함께 엉덩이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한 그는 실망을 안겨드리지 않기 위해 꾸준히 자기관리를 하고 있으며 요즘도 하루에 스쿼트 1000개를 하고 있다고 말해 책임감 있는 모습을 보였다. 

운동에 관한 책을 출간하며 다재다능한 면모를 보여준 심으뜸은 앞으로 목표에 대해 “내가 쓴 한 줄이라도 다른 사람에게 희망의 메시지가 될 수 있도록 죽기 전 운동 관련이 아닌 주제로 10권의 책을 쓰고 싶다”전했고 “많은 사람들이 좋은 에너지를 받을 수 있도록 영향력 있는 사람이 되고 싶은 게 목표다”라고 덧붙이며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