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2-14 11:10:00, 수정 2018-02-14 11:10:00

권민아, ‘추리의 여왕2’ 출연 확정 철부지 경찰 변신

  • [스포츠월드=김원희 기자] 배우 권민아가 ‘추리의 여왕 시즌2’ 캐스팅을 확정 지었다.

    ‘흑기사’ 후속으로 28일 첫방송 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 시즌2’는 장바구니를 던져버린 설옥(최강희 분)과 막강한 추리군단을 거느리고 돌아온 완승(권상우 분)이 크고 작은 사건을 해결하며 숨겨진 진실을 밝혀내는 생활밀착형 추리드라마다. 극 중 권민아는 신 서장(김종수 분)의 딸 신나라 역을 맡아 극에 활력을 더할 예정이다.

    권민아가 연기하는 신나라는 중앙 경찰서 순경이자 서장의 딸로 신상과 명품을 사랑하는 철부지 경찰이다. 단지 서장의 딸이라는 이유 하나만으로 상사와 동료들의 케어를 한 몸에 받는 인물.

    권민아는 지난 2013년 KBS2 ‘드라마 스페셜-사춘기 메들리’를 통해 연기자로 데뷔했다. 이후 ‘부탁해요 엄마’ ‘모던파머’ ‘꽃할배 수사대’ 등 다양한 작품에서 맡은 캐릭터를 충실히 소화하며 연기자로서의 가능성을 입증했다. 특히 최근 종영한 드라마 ‘병원선’에서는 안정적인 연기와 통통 튀는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은 바 있다.

    kwh0731@sportsworldi.com

    사진=FNC엔터테인먼트 제공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