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12-28 03:00:00, 수정 2017-12-28 03:00:00

    현대건설, 월악산국립공원 자원봉사센터 준공

    • [스포츠월드=강민영 기자] 현대건설은 지난 22일 월악산국립공원 자원봉사센터 준공식을 가졌다고 27일 밝혔다.

      지상 2층, 건축면적 149㎡ 규모의 이 센터는 월악산 탐방안내 및 환경보존 등에 앞장서는 국립공원 자원 봉사자를 위한 공간으로 활용된다.

      현대건설은 2011년 환경부, 국립공원관리공단과 공동으로 ‘국립공원 및 백두대간 보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후 2012년 지리산에 1호점(전남 구례군 위치), 2013년 북한산 도봉지구에 2호점(의정부시 위치) 그리고 2014년 태안해안 국립공원에 3호점(충남 태안군 위치) 건립을 성공적으로 마친 바 있다.

      네 번째 결실인 이번 월악산 자원봉사센터를 짓기 위해 현대건설은 2016년부터 2년간 4억원을 지원했다. 지금까지 네 곳의 국립공원 자원봉사센터 건립을 위해 총 14억원을 후원해 지난 2011년 국립공원 보전 협약 이후 자연보호 활동을 실천해왔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현대건설이 후원한 자원봉사센터 설립으로 국립공원 자연보호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과 청소년 현장실습을 진행할 공간이 마련돼 뿌듯하다”며 “앞으로도 국립공원 보전에 대한 관심이 증가해 더 많은 봉사자들과 청소년들이 이번 준공한 자원봉사센터를 주요 거점으로 이용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mykang@sportsworldi.com

      월악산국립공원 자원봉사센터 준공식에서 귀빈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월악산국립공원 자원봉사센터 전경.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