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8-05 15:40:02, 수정 2018-08-05 15:40:01

    레드벨벳 "‘빨간맛’ 인기 부담… ‘파워업’ 중독성으로 승부"

    • [스포츠월드=윤기백 기자] 걸그룹 레드벨벳이 신곡 '파워 업'으로 컴백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레드벨벳은 5일 서울 올림픽공원 핸드볼경기장에서 콘서트에 앞서 기자회견을 갖고 신곡 '파워 업' 활동에 임하는 소감을 전했다.

       

      먼저 아이린은 "'파워 업'으로 컴백하게 됐다. 중독성이 강한 노래다. '빨간 맛'에 이어 1년 만에 돌아오게 됐다"며 "'빨간 맛'이 처음부터 신나는 노래라면 '파워 업'은 중독성이 강한 노래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그러자 웬디는 "두 번째 나오는 여름 앨범인 만큼 좀 더 청량하고 시원한 앨범으로 무더운 여름을 이겼으면 좋겠다"고 말했고, 조이는 "'빨간 맛'을 좋아해서 이번 앨범에 대한 부담도 컸다. 이 곡도 신중하게 결정했고 어떤 뉘앙스의 보컬로 불러야 할지 멤버들과 고민했다. 좀 더 파워풀하게 들린다는 반응도 얻었다"고 덧붙였다.

      레드벨벳의 컴백 타이틀곡은 ‘파워 업’은 통통 튀는 8비트 게임 소스와 귀여운 훅이 매력적인 중독성 강한 업템포 팝 댄스곡으로, 가사에는 신나게 놀고 에너지를 얻으면 일도 신나게 할 수 있다는 내용을 담았다. 여름 휴가를 떠나는 순간의 설렘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는 시즌송의 탄생을 예고했다.

       

      또한 레드벨벳은 4~5일 진행된 콘서트에서 신곡 '파워 업' 무대를 첫 공개했으며, 6일 오후 6시 전 음원사이트를 통해 앨범 전곡을 공개할 예정이다.

       

      giback@sportsworldi.com

       

      사진=SM엔터테인먼트 제공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