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8-09-18 13:09:55, 수정 2018-09-18 13:09:54

    스포츠토토, 해외 반출 문화재 환수 사업에 힘 보태

    • [스포츠월드=박인철 기자] ‘스포츠토토가 해외에 반출된 우리 문화재 환수에 힘을 보탭니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가 지난 14일(금) 마포구 상암동에 위치한 케이토토 사옥에서 (재)문화유산회복재단(이사장 이상근)과 함께 해외반출 문화재 환수운동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문화유산회복재단은 국회등록법인으로, 국내외로 반출 당한 문화유산의 보전을 위해 조사 및 환수, 그리고 보전방안수립 등의 활동을 펼치고 있다. 

       

      케이토토와 문화유산회복재단은 이번 협약을 통해, 올해부터 2020년까지 진행되는 국외소재 고천문 유물조사 및 환수, 보전사업을 협력하게 되며, 오는 11월10일까지 펼쳐지는 ‘2018년 미래세대와 함께하는 제3회 디베이트 대회’에도 힘을 보태게 된다. 

       

      이날 협약식에는 케이토토 김철수 대표이사와 문화유산회복재단 이상근 이사장을 비롯한 주요 관계자들이 모여, 케이토토가 공익기업으로서 문화재 환수라는 중대한 문화사업을 후원하게 된 배경과 해당 사업의 갖는 의미를 설명한 후 협약서에 서명을 끝으로 자리를 마무리했다. 

       

      케이토토 관계자는, “국내의 문화와 체육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케이토토에서는 국외에 유출되어 있는 국내 문화재의 환수운동 지원을 통해 우리 문화재 제자리 찾기에 힘을 보태고자 이번 업무 협약을 체결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케이토토는 의미있는 문화사업 지원 활동을 통해 국민들에게 인정받는 사회적 기업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club1007@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