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3-14 18:00:00, 수정 2019-03-14 15:44:01

    다시 불붙은 ‘호날두vs메시’… UEFA 챔스 8강서 격돌할까

    • [스포츠월드=권영준 기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vs 리오넬 메시’

       

      세기의 라이벌이자 두 축구 천재,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4·유벤투스)와 리오넬 메시(32·바르셀로나)가 다시 한 번 전 세계 축구팬을 흥분에 빠트렸다. 15일 저녁 8시(한국시간) 스위스 니옹 유럽축구연맹(UEFA) 본부에서 펼쳐지는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8강 추첨에서 호날두와 메시의 맞대결이 성사될지 시선이 쏠린다.

       

      만화에서나 펼쳐질 일들이 그라운드에서 실현하고 있다. 주인공은 호날두와 메시이다. 먼저 나선 것은 호날두이다. 소속팀 유벤투스(이탈리아)는 앞서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스페인)와의 1차전에서 0-2로 패해 탈락 위기에 몰렸다. 난세에 영웅이 탄생한다고 했던가. 호날두는 지난 12일 안방에서 치른 2차전에서 3골을 몰아치며, 합계 3-2 극적인 역전승을 거두고 팀을 8강에 올렸다.

       

      메시도 잰걸음에 나섰다. 소속팀 바르셀로나(스페인) 역시 올림피크 리옹(프랑스)과의 1차전에서 득점 없이 비겼다. 13일 홈 2차전에서 1-1로 비겨도 원정 다득점 원칙에 따라 탈락한다. 무조건 승리가 필요한 상황이었다. 역시 메시가 나섰다. 감각적인 볼 터치와 전광석화 같은 드리블 돌파, 그리고 동료를 활용하는 재치까지 원맨쇼를 펼치며 2골·2도움으로 팀의 5-1 대승을 이끌었다.

       

      이들의 활약이 토너먼트를 거듭할수록 눈부셔지자, 영국 언론 BBC는 ‘메시-호날두, 누가 더 나은 선수인가’라는 질문을 던졌다. 진부한 내용이지만, 팬들은 여전히 열광적인 모습을 보였다. 그만큼 우열을 가리기 힘든 라이벌이라는 뜻이다.

       

      UEFA 챔피언스리그 개인 통산 최다골 기록에서는 호날두가 124골로, 108골의 메시에 앞서있다. 최다 해트트릭에서는 각각 8회를 기록해 어깨를 나란히 하고 있다. 하지만 이는 단순한 기록일 뿐이다. 두 선수가 챔피언스리그에 미치는 영향력을 따지자면 절대 우열을 가릴 수 없다.

       

      관심은 이제 15일 펼쳐지는 8강 추첨이다. 호날두가 레알 마드리드에서 유벤투스로 이적하면서, 두 선수의 맞대결은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만 가능해졌다. 과연 두 축구 황제가 그라운드에서 격돌할지 시선이 쏠린다.

       

      young0708@sportsworldi.com / 사진=유벤투스, 바르셀로나 공식 페이스북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