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4-09 03:00:00, 수정 2019-04-08 11:09:11

    컴투스, 'MLB 9이닝스GM’ 대규모 업데이트

    • [스포츠월드=배진환 기자] 컴투스(대표 송병준)가 2019 메이저리그 시즌 개막을 맞아 모바일 야구 매니지먼트 게임 ‘MLB 9이닝스 GM(General Manager)’에서 대규모 업데이트와 함께 새 시즌에 돌입했다.

       

      ‘MLB 9이닝스GM’은 유저가 MLB 팀의 감독 겸 단장이 돼 선수 영입부터 훈련, 경기 진행까지 구단의 모든 것을 관리하고 운영하는 모바일 야구 매니지먼트 게임으로, 메이저리그 어드밴스드 미디어(MLBAM) 및 메이저리그 선수협회(MLBPA)와의 풀 라이선스 계약을 통해 실제 MLB 선수들의 정보와 이미지는 물론 구단별 로고 및 유니폼을 완벽하게 재현한 최고의 리얼리티를 자랑한다. 컴투스가 퍼블리싱하고 에이스프로젝트(대표 박성훈)가 개발했다. 

       

      이번 업데이트는 새 시즌 메이저리그 구단의 최신 로스터를 그대로 적용하는 것은 물론 보다 다채로운 구단 운영의 재미를 제공하기 위해 신규 콘텐츠 추가에 중점을 두고 마련됐다. 먼저, 인게임 플레이를 통해 획득한 게임 아이템을 활용해 보다 확정적으로 원하는 선수를 영입하고 팀의 전력을 강화할 수 있는 ‘성장 토큰 시스템’이 도입됐다. 

       

      또한 각 선수들이 보유한 잠재 능력치를 개방해 이를 강화함으로써 부가적인 능력치 획득이 가능한 ‘포텐셜 시스템’이 추가됐으며, 연도별 올스타 게임에 선정된 선수들로 덱을 구성하고 레코드를 장착할 수 있는 ‘올스타 콘텐츠’도 새롭게 선보여 한층 업그레이드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컴투스 관계자는 “이번 메이저리그 시즌 개막을 맞아 게임 유저분들께 더욱 새로운 즐거움과 만족을 드리기 위해 신규 콘텐츠를 대거 추가한 업데이트를 준비했다”며 “더욱 사실적이고 정교한 구단 운영의 묘미가 있는 ‘MLB 9이닝스 GM’과 함께 2019 메이저리그의 화려한 시작을 맞이하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MLB 9이닝스GM'은 이번 업데이트를 기념해 매일 접속만 해도 특별한 보상을 지급하는 ‘출석 이벤트’와 최고급 선수 카드 및 각종 게임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는 ‘시즌 오픈 빙고 이벤트’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해 풍성한 혜택을 제공할 예정이다. 

       

      jbae@sportsworldi.com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