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4-19 09:24:30, 수정 2019-04-19 09:24:33

    세 마리 토끼 잡기!…경남FC, 수원삼성과 8라운드 맞대결

    • [스포츠월드=이혜진 기자] 경남FC가 오는 20일 수원 삼성과 맞대결을 펼친다. 

       

      경남은 지난 17일 펼쳐진 FA컵 4라운드에서 포천시민축구단을 상대로 승리를 거두며 FA컵 16강에 올랐다. 올 시즌 ‘첫 전반전 득점’을 올리며 승리의 기쁨을 맛 본 경남은 이 여세를 몰아 리그에서도 승리를 거두겠다는 자신감을 내비쳤다.

       

      경남과 수원의 역대 상대전적은 8승 10무 13패로 수원이 앞선다. 그러나 경남의 김종부 감독은 17일 FA컵 4라운드 종료 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베스트 멤버를 기용하여 수원전에 총력을 다 할 것’이라며 수원전 승리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였다.

       

      현재 리그와 FA컵, 그리고 ACL(아시아 챔피언스리그)까지 소화하고 있는 경남은 ‘셋 중 그 어느 것도 포기 할 수 없다’는 마음으로 매 경기에 임하고 있다. 이렇게 매 경기마다 사력을 다하는 팀의 모습에 경남 팬들은 아낌없는 갈채와 응원으로 보답하고 있다. 

       

      경남은 지난 2주간 계속되는 4연속 홈경기 중 마지막인 이번 경기를 맞아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이날 경기장을 찾는 팬들을 위해 선수단 팬 싸인회와 심폐소생술 체험행사 및 에어바운스가 준비 되어있으며, 푸드트럭도 운영될 예정이다.

       

      hjlee@sportsworldi.com

      사진=경남FC 제공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