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5-28 16:16:54, 수정 2019-05-28 16:16:53

    김구라·김민종·서장훈,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 출연 확정

    •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KBS 2TV에서 신규 돌봄 예능 프로그램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가 방송된다.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는 김구라, 김민종, 서장훈 세 남자가 피치 못할 사정으로 아이의 등, 하원을 책임질 수 없는 부모를 대신해 아이의 어린이집, 유치원, 초등학교의 등원부터 하원 이후 돌봄까지를 함께하는 프로그램이다.

       

      세 남자의 ‘리얼 돌봄기’를 통해 그동안 간과되어온 육아 현실과 직접 마주하고 나아가 대한민국의 아이들은 누가 돌보고 있는지 또 어디서 어떻게 자라고 있는지 속속들이 들여다본다.

       

      방송에는 저마다의 사연을 갖고, 자신들만의 방식으로 아이를 키우고 있는 각양각색의 집들이 등장할 예정이다. 일과 육아 두 가지를 해내는 워킹맘, 육아휴직을 내고 독박육아 중인 엄마, 전업주부를 자처한 아빠, 할머니와 할아버지가 번갈아가며 아이를 돌보는 집 등 다양한 형태로 아이를 키우고 있는 현실 가족들이 출연한다.

       

      아이를 키우고 있는 사람들의 솔직한 이야기를 통해 ‘대한민국 아이 돌봄’의 현주소를 리얼하게 담아낼 예정이다. ‘돌봄’과는 거리가 멀어보이는 세 남자가 ‘아이돌봄 서비스’를 위해 뭉쳐 현실의 육아 문제와 맞닥뜨렸을 때 오는 충격은 어떤 모습일지 기대를 모은다.

       

      KBS 2TV에서 선보이는 신규 돌봄 예능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는 오는 7월 6일 방송 예정이다.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 KBS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