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7-11-13 10:43:32, 수정 2017-11-13 10:43:32

35 바이 임페리얼, '35 흥병교육대' 캠페인 실시

  • [스포츠월드=류근원 기자] 위스키 브랜드 임페리얼의 스카치 위스키 베이스의 저도주 ‘35 바이 임페리얼’이 새로운 브랜드 캠페인인 ’35 흥병교육대’ 캠페인(사진)을 시작한다. 일상에 지친 남성들의 잠자고 있는 ‘흥’을 깨워 삶에 활력과 긍정에너지를 전달하기 위한 새로운 흥 캠페인이다.

    ’35 흥병교육대’ 캠페인은 이름에서부터 재미를 담았다. ‘35 흥병교육대’는 회식 및 친구들과의 모임에서 분위기를 깨는 흥 브레이커들이 흥 메이커로 거듭나 재미를 선사할 수 있는 다양한 기술들을 전파하는 곳이다. 이어 35도의 알코올 도수로 목넘김이 부드러워 누구나 편하게 즐길 수 있는 ’35 바이 임페리얼’의 브랜드명인 숫자 35를 전면에 내세웠다. ’35 바이 임페리얼’과 함께 하면 ‘흥’이 더해진다는 의미를 포함하고 있다.

    이를 위해 ’35 바이 임페리얼’의 캠페인 모델인 배우 김성오와 함께 했다. 연예계 내 대표적인 특공대 출신 배우로 알려져 있는 김성오가 완벽한 ‘흥병대장’으로 변신한 모습에 대한 기대감도 커지고 있다. 캠페인 영상을 통해 펼쳐지는 다양한 흥 교육 모습은 3040세대의 남성 소비자라면 누구나 쉽게 공감할 수 있는 군대의 추억을 떠올리게 해 새로운 재미를 선사할 계획이다.

    총 3편으로 구성된 영상은 3040대 남성들의 직장생활 및 친구들과 보내는 일상생활의 모습을 유머요소와 결합해 재미를 한층 더했다. 캠페인 영상은 임페리얼 공식 페이스북(www.facebook.com/Imperialkorea)에서 만날 수 있다.

    이번 ’35 흥병교육대’ 캠페인 영상 공개와 동시에 임페리얼 페이스북에서는 온라인 이벤트인 ‘흥 브레이커 신고센터’가 함께 진행된다. 주변의 흥 브레이커를 찾는 이벤트로, SNS를 통해 흥이 필요하거나 흥을 원하는 지인, 친구, 동료 등을 모아 흥 메이커로 거듭나게 해 일상의 소소한 즐거움을 경험해 볼 수 있다.

    김경연 임페리얼 마케팅팀 이사는 “부드럽고 편안한 저도주 ‘35 바이 임페리얼’은 친구와 같이 유쾌한 즐거움을 주는 흥 메이커로서 다양한 즐거움을 전달하고 있다”며 “배우 김성오와 함께 진행하는 ’35 흥병교육대’ 캠페인을 통해 ‘35 바이 임페리얼’만의 편안함과 즐거움을 코믹하게 풀어내 소비자들에게 큰 공감과 웃음을 전달할 예정이다. 올 연말, ’35 바이 임페리얼’이 선사하는 흥바람을 통해 한 해의 스트레스를 풀고 다가올 새해를 맞이하며 더 활기찬 일상을 보낼 수 있도록 활력을 전달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35 바이 임페리얼’은 국내 최초로 프리미엄 위스키 시장을 개척하고 이끌어 온 임페리얼이 지난해 12월 선보인 35도 저도주다. 스카치 위스키 고유의 풍미에 더욱 편해진 목넘김을 더해 소비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stara9@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