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5-14 03:00:00, 수정 2019-05-13 13:54:14

    교류 활성화 및 유스 육성 위한 KBL·B-리그 업무 협약

    • [스포츠월드=김진엽 기자] KBL과 B-리그가 손을 맞잡았다.

       

      KBL은 지난 11일(토) 오후 1시 일본 요코하마 아레나(일본 B-리그 챔피언 결정전 장소/치바 제츠 對 도쿄 알바크)에서 한-일 프로농구 교류 활성화를 위한 협약식을 가졌다.

       

      KBL 이정대 총재와 B-리그 오오카와 마사아키 총재는 이날 협약식에서 兩 리그의 전문성 및 경쟁력 강화를 위해 리그 간 교류 활성화(친선 경기 개최 등)와 유소년 선수 육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 기간은 2019년 7월부터 2023년 6월까지이며 협약 기간 연장에 대해서는 추후 재협의하기로 했다. 

       

      한편, B-리그 오오카와 마사아키 총재는 지난 4월 19일(금) KBL 사무국을 방문해 KBL 이정대 총재와 한-일 프로농구 발전을 위한 교류 활성화 및 유소년 사업에 대해 협의한 바 있다.

       

      wlsduq123@sportsworldi.com
      사진=KBL 제공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