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6-13 03:00:00, 수정 2019-06-12 14:51:25

    엠게임 ‘귀혼’, 태국서 상용화 서비스 실시

    • [스포츠월드=배진환 기자]

       

      엠게임(대표 권이형)이 12일부터 태국에서 횡스크롤 RPG(역할수행게임) ‘귀혼’에 대한 공개서비스와 상용화 서비스를 시작했다. 태국에서 서비스명은 ‘고스트 온라인(Ghost Online)’이다.

       

      ‘귀혼’은 귀엽고 익살스런 동양의 요괴들과 한판 승부를 펼쳐나가는 PC 온라인 게임으로, 지난해 9월 태국 게임업체 갓라이크와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태국 서비스는 이번이 3번째로 지난 2008년부터 2017년까지 귀신과 무협이라는 동양적인 소재와 귀여운 그래픽으로 인기리에 서비스됐다.

       

      현지 파트너사 갓라이크는 지난해 10월 개최된 태국 게임쇼에 부스로 참가해 사전 홍보에 힘썼으며, SNS 및 온라인 광고, 태국 내 영향력 있는 인플루엔서, 라이브 스트리머들과의 협업을 통해 동영상 홍보를 이어가며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그 결과 지난 4일부터 9일까지 6일 간 태국에서 진행된 비공개 테스트에서 동시 접속자수가 5천명에 이르는 등 좋은 성적을 거뒀다.

       

      갓라이크 트리수리 마노패치 대표는 “태국에서 성공리에 서비스한 경험이 많은 엠게임과 스테디셀러IP(지식재산권)인 ‘귀혼’의 서비스를 진행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태국에서 1위 온라인게임이 될수 있도록 마케팅을 비롯한 게임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엠게임 해외사업부 이명근 실장은 “태국에서 10년 간 서비스됐던 ‘귀혼’의 인지도에 현지 파트너사의 공격적인 마케팅이 더해져 성공적인 서비스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 ’귀혼’ 태국 상용화를 비롯해 ‘나이트 온라인’, ‘열혈강호 온라인’ 등 자사의 장수 온라인게임들이 대만, 동남아시아에 재입성하며 해외 매출 증대는 물론 아시아 지역 서비스 강화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전했다.

       

      ‘귀혼’은 이번 태국 상용화 외에도 지난해 3월 대만 상용화 서비스, 국내 게임사와의 IP 제휴를 통한 모바일 게임화 등 국내외에서 꾸준한 인기를 끌고 있다. 

       

      jbae@sportsworldi.com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