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11-08 22:00:00, 수정 2019-11-08 22:16:36

    이제는 말 할 수 있다…멜로망스, ‘불화설’의 진짜 사연은?

    • [스포츠월드=정가영 기자] 함께 있을 때 더욱 빛나는 센티멘탈 감성 듀오, 멜로망스가 스케치북에 출연했다.

       

      2년 전 스케치북 ‘인디돌 특집’에 출연, 폴킴-선우정아-치즈-잔나비-위아더나잇과 함께 ‘오늘보다 내일 더 알려질 뮤지션’으로 소개됐던 멜로망스는 그 후 역주행에 성공하며 180도 달라진 꽃길을 걷기 시작했다. 이들의 성장과정을 바로 옆에서 지켜본 MC는 이들의 첫 출연 당시를 회상하며 연신 아빠 미소를 지어 눈길을 끌었다. 멜로망스 또한 첫 무대로 데뷔 앨범의 수록곡 ‘입맞춤’을 열창, 맨 처음 팀을 결성한 순간부터 소속사도 없이 자비로 제작한 1집 앨범에 대해 추억하는 시간을 가졌다.

       

      대학교 동기로 만나 올해로 10년지기인 두 사람이 그들을 둘러싸고 있던 불화설에 대해 설명했다. 지난 스케치북 출연 당시 “정동환에게 김민석이란?”이라는 질문에 멤버 정동환이 갑작스레 오열해 화제가 된 바 있는데, 최근 오랜만에 함께 술잔을 기울였다는 두 사람은 이 술자리에서 함께 눈물바다를 이뤘다고 고백하며 그 눈물의 의미를 밝혔다. 이를 계기로 엉켜있던 감정들을 한 순간 풀어냈다는 멜로망스는 당시의 눈물바다가 SNS 라이브 방송을 타고 전 세계적으로 공개된 일화를 털어놓기도 했다.

       

      한편 다음 달 군 입대를 앞두고 있는 김민석은 이번 스케치북 방송이 입대 전 마지막 방송임을 언급했다. 이에 두 사람은 당분간 보기 힘든 멜로망스 완전체를 위해 선물을 남기고 갔는데, 본인들의 히트곡인 ‘선물’을 힙합부터 트로트까지 다양한 버전으로 들려줘 눈길을 끌었다.

       

      스케치북을 통해 공중파 음악 방송 첫 데뷔를 한 멜로망스는 “스케치북으로 인해 우리의 음악 인생 2막이 시작됐다”며 대중들에게 다가갈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해준 것에 대해 감사함을 전해다. 이에 MC 유희열은 “지금부터는 이들의 인터미션”이라며 곧 시작될 멜로망스의 음악 3막을 기대한다며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

       

      jgy9322@sportsworldi.com

       

      사진=KBS 제공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