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토트넘 번리] 손흥민 ‘평점’도 폭발… 푸스카스상 자격 충분 ‘원더골’

입력 : 2019-12-08 07:00:00 수정 : 2019-12-08 03:42:28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권영준 기자] 토트넘 번리 맞대결의 하이라이트는 푸스카스상급 원더골을 작렬한 손흥민(27·토트넘)이었다. 현지 언론의 극찬도 쏟아졌다.

 

토트넘 번리는 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6라운드 맞대결에서 격돌했다. 결과는 1골 1도움을 기록한 손흥민의 활약을 앞세운 토트넘이 번리를 5-0으로 대파했다. 최전방 공격수 해리 케인은 2골 1도움으로 승리를 이끌었고, 루카스 모우라와 무사 시소코도 1골씩 보탰다.

 

손흥민은 이날 수비진영 페널티박스에서 드리블을 시작해 약 70m를 폭풍 질주해 골망을 흔들어 시즌 10골을 작렬했다. 세계 최고의 골을 터트린 선수에게 수여하는 푸스카스상 후보로 손색이 없는 원더골이었다.

 

말로 설명할 수 없는 원더골이었다. 손흥민은 이날 경기 시작 5분 만에 공격 전개에서 이어진 공이 해리 케인에게 전달됐고, 케인이 중거리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이 득점 역시 원더골이었고, 손흥민은 어시스트 1개를 추가했다.

 

극찬이 쏟아졌다. 잉글랜드 축구의 전설 게리 리네커는 “내가 본 골 가운데 최고 중 하나”라며 푸스카스상에 손색없는 골이었다고 설명했다. 사우스햄튼 출신 맷 르 티시에 역시 “최고의 원더골”이라며 찬사를 보냈다.

영국 스포츠 전문매체 풋볼런던 역시 “놀라운 원더골이었다”라며 평점 10점을 줬다. 스카이스포츠 역시 맨 오브 더 매치(Man of The Match)로 선정하며 평점 9점을 줬다. 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케인에게 평점 10점을 부여했고, 손흥민에게는 평점 9.3을 줬다. 양 팀 통틀어 2번째로 높은 점수였다.

 

1골 1도움을 추가하며 시즌 10골 9도움(리그 5골 7도움·챔피언스리그 5골 2도움)을 작성한 손흥민은 2016~2017시즌 21골(정규 14골), 2017~2018시즌 18골(리그 12골), 2018~2019시즌 20골(리그 12골)에 이어 4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의 금자탑을 세웠다.

 

young0708@sportsworldi.com / 사진=토트넘 공식 페이스북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레드벨벳 아이린,'다녀 오겠습니다'
  • 레드벨벳 아이린,'다녀 오겠습니다'
  • 레드벨벳 슬기,'예쁜 손인사'
  • 손인사하는 이연희
  • 귀여운 미소의 티파니 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