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자우림 콘서트, 코로나19로 취소 “안타까운 소식…안전 위해 재회 보류”

입력 : 2020-11-20 16:01:15 수정 : 2020-11-20 17:52:33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정은희 온라인 뉴스 기자] 밴드 자우림 콘서트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거리두기 격상으로 취소됐다.

 

오늘(20일) 자우림은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콘서트 취소 소식을 알렸다.

 

또 김윤아는 트위터에 “기온이 많이 내려가 쓸쓸해진 금요일, 차가운 아침에 죄송하고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되어 마음이 무겁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소속사에서 공지 드린 바와 같이 어제 11월 19일에 대중음악 공연에 대한 새로운 지침을 전달받아 불과 일주일 앞으로 다가온 공연을 여러분께 선보일 수 없게 되었다”라고 아쉬운 마음을 전했다.

 

김윤아는 “지금은 우리 모두의 안전을 위해 재회를 보류하는 것이 당연하고 옳은 일이겠지요. 여러분을 공연장에 다시 모실 수 있는 날을 스탭들과 함께 논의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공연을 지지하고 기다려주신 여러분께 다시 한 번 죄송합니다”라며 “부디 건강하시고 좋은 날 다시 공연장에서 뵐 수 있기를 고대합니다”라고 희망했다.

 

한편 자우림은 오는 27일부터 29일까지 3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단독 콘서트 ‘잎새에 적은 노래’를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사회적 거리두기가 1.5단계로 격상되며 콘서트를 취소했다.

 

사진=자우림 인스타그램 캡처

<스포츠월드>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이달의소녀 희진, 몽환적인 매력 발산
  • 이달의소녀 희진, 몽환적인 매력 발산
  • 추자현, 색다른 모습
  • '데뷔 20주년' 보아
  • 선미, 범접불가 고혹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