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9-09-13 13:54:10, 수정 2019-09-14 00:07:29

    추석엔 ‘출루’를…최지만, 10타석 연속 출루로 구단 신기록 작성

    • [스포츠월드=최원영 기자] 그야말로 출루의 달인이다. 최지만(28·탬파베이 레이스)이 출루 행진을 이어갔다.

       

      최지만은 13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라이프파크에서 열린 2019 미국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와의 원정경기에 4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했다. 이날 그는 1타수 1안타 4볼넷 1득점으로 5차례 출루에 성공했다.

       

      하루 전인 12일에도 2타수 2안타(2홈런) 3볼넷으로 5출루를 달성한 최지만은 10타석 연속 출루 기록을 세웠다. 종전 팀 베컴(2016년), 로건 포사이드(2015년), B.J. 업튼(2011년)의 9타석 연속을 뛰어넘은 구단 신기록이다.

       

      2회초 선두타자로 첫 타석에 들어선 최지만은 상대 선발투수 콜비 알라드를 상대로 중전 안타를 뽑아냈다. 3,5회에는 각각 5구 승부 끝에 볼넷을 얻어냈다. 7회에는 2스트라이크로 볼카운트가 몰린 가운데 4구 연속 볼이 들어와 볼넷으로 출루했다. 9회 마지막 타석에선 스트레이트 볼넷으로 누상에 진출했다.

       

      이날 활약으로 최지만의 타율은 0.261로 상승했다. 한편 탬파베이는 최지만의 출루 행진에도 4-6으로 패해 아쉬움을 남겼다.

       

      yeong@sportsworldi.com 사진=OSEN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