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TV핫스팟] ‘슈가맨3’ 한영, 훈훈함 자아낸 LPG 1기와 2기 만남

입력 : 2019-12-21 09:39:25 수정 : 2019-12-21 13:07:25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김대한 기자] 방송인 한영이 시청자들의 추억 향수를 자극했다.

 

지난 20일 오후 방송된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3’(이하 ‘슈가맨3’)의 ‘저세상 텐션 특집’에 걸그룹 LPG(엘피지)가 슈가맨으로 소환됐다.

 

LPG 1기 출신인 한영은 이날 LPG 1기 멤버 연오, 윤아와 함께 2005년에 발표한 LPG 대표곡 ‘캉캉’을 부르며 무대에 등장, 녹슬지 않은 라이브와 춤 실력은 물론, 내적 흥을 자아내는 화려한 무대로 관중들의 큰 환호를 이끌어냈다.

 

무대 후 한영은 “사실 무대 뒤에서 서로 울지 말자고 얘기했었다”고 말하는 순간 눈물을 보여 스튜디오를 울음바다로 만드는 가하면, “지금은 배우로 활동하고 있다. 일일 연속극 ‘해피시스터즈’에서 첫 주연을 맡았었다. 방송 이후 많은 분들이 알아봐 주셔서 감사하다”고 근황까지 전했다.

 

한영은 이외에도 LPG의 또 다른 히트곡 ‘바다의 공주’로 미스코리아 출신 다운 비율도 자랑, 시원하고 유쾌한 무대로 MC와 쇼맨, 관중들의 어깨를 들썩이게 만들었다.

 

특히 LPG 2기 멤버들이 깜짝 등장, 1기와 2기가 함께하는 장면으로 훈훈함을 자아내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슈가맨3’ 방송 이후 한영은 각종 포털사이트 실시간검색어 상위권에 이름을 올려 뜨거운 인기까지 입증했다.

 

시청자들에게 추억을 선물한 한영은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과 MC, SNS 활동 등으로 팬들을 만나고 있다.

 

kimkorea@sportsworldi.com

사진=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3’ 캡처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고원희 '깜찍한 손하트'
  • 고원희 '깜찍한 손하트'
  • 문가영 '시크한 매력'
  • 남지현 '순백의 여신'
  • 신예은 '시크한 매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