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김태군, ‘4년 최대 13억원 FA 계약’으로 NC 잔류

입력 : 2020-01-18 17:59:00 수정 : 2020-01-18 20:01:03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김진엽 기자] 김태군(31)이 NC 다이노스 잔류를 결정했다.

 

NC는 18일 “김태군과 4년 최대 13억원(계약금 1억, 연봉 2억, 총 옵션 4억)에 FA(자유계약선수) 계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김종문 NC 단장은 “김태군의 안정적인 경기 운영 능력은 다이노스의 전력 강화에 필요하다. 팀과 선수가 여러 방안을 함께 고민해 왔고 충분히 서로의 생각을 나눈 협상이었다”며 “잘 기다려준 김태군에게 고마움을 전한다”고 말했다.

 

동행을 연장한 김태군은 "창단부터 함께한 다이노스에서 다시 기회를 줘서 감사하다. 보다 값진 선수로 팀에 공헌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소감을 전했다.

 

김태군은 29일 미국 애리조나로 출발하는 NC 전지훈련 선수단에 합류해 시즌을 준비한다. 

 

wlsduq123@sportsworldi.com 사진=스포츠월드 DB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문별,'엠카 출격'
  • 문별,'엠카 출격'
  • 아이유,'하트 받으세요'
  • 블랙핑크 리사,'하트 받으세요'
  • 매력 넘치는 배우 박신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