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꼰대인턴’ 박해진, 미묘한 러브 라인 스타트?…안방극장 심쿵 예고

입력 : 2020-06-01 10:50:31 수정 : 2020-06-01 18:01:05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최정아 기자] ‘꼰대인턴’ 가열찬 역 박해진의 일명 ‘태리 사탕 신’이 시청자들을 심쿵하게 만들어 화제다.

 

인기와 화제성을 모두 잡은 유쾌 상쾌 통쾌한 갑을 체인지 복수극 MBC 수목 미니시리즈 ‘꼰대인턴’ 7, 8회에서는 가열찬 부장(박해진)과 이태리 인턴(한지은)의 미묘한 러브 라인이 예고돼 이목을 끌었다.

 

앞서 이태리 인턴은 불량식품의 끝판왕 파란색 사탕을 먹으며 그야말로 ‘괴랄한’ 식성으로 가열찬 부장을 경악하게 만들었다. 이태리는 가열찬이 힘들 때 “속 썩는 것보다 이 썩는 게 낫잖아요”라는 메시지를 보내며 자신만의 신조를 전하는가 하면, 마지못한 가열찬 부장의 ‘코 찡긋’을 유발하기도 했다.

 

또 이만식 인턴의 괴롭힘을 견디느라 정신없는 가열찬 부장은 그동안 이태리 인턴에게 관심이 없었던 상황.

 

그러나 지난 28일 방송된 7, 8회에서 가열찬 부장의 작은 변화가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가열찬이 이태리를 위로하며 불량식품 사탕으로 인해 파란색으로 변한 혀를 보여준 것.

 

무심한 듯 다정한 가열찬 부장의 행동으로 ‘꼰대인턴’에 멜로를 꽃피웠고, 가열찬 역 박해진의 훈훈한 비주얼이 더해져 안방 시청자들을 심쿵하게 했다.

 

특히 인턴 이태리 역을 맡은 한지은은 지난 28일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스포일러 같아서 (자세히) 말을 못 하지만 멜로가 있다”라고 귀띔하며 시청자들을 설레게 한 바 있다.

 

오는 3일 방송되는 9, 10회에서는 가열찬 부장의 변화가 ‘꼰대인턴’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또 어떤 변화를 만들어낼지 기대가 모인다.

 

한편 배우 박해진과 김응수가 찰떡 연기 호흡을 보여주고 있는 ‘꼰대인턴’은 최악의 꼰대 부장을 부하직원으로 맞게 된 남자의 통쾌한 갑을 체인지 복수극이자, 시니어 인턴의 잔혹 일터 사수기를 그린 코믹 오피스물이다. 매주 수, 목요일 오후 8시 55분 MBC와 국내 대표 OTT ‘웨이브(wavve)’에서 동시 방송된다.

 

ccjjjaaa@sportsworldi.com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섹시한 뒤태 자랑하는 배우 나나
  • 섹시한 뒤태 자랑하는 배우 나나
  • 다소곳한 이유리
  • 박신혜,'살아있다, 즐겁게 촬영했어요'
  • 깜찍한 배우 천이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