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0-07-15 20:35:38, 수정 2010-07-15 20:35:38

    KIA 1, 2군 배터리코치 맞교대

    김지훈 코치 15일부터 1군 합류, 장재중 코치는 2군 맡아
    •  KIA가 15일 코칭스태프 엔트리를 변경했다. 장재중 1군 배터리코치와 김지훈 2군 배터리코치가 보직을 맞바꿨다. 김지훈 신임 1군 배터리코치는 15일 선수단에 합류, 잠실 LG전을 앞두고 가진 훈련에서 선수들을 지도했다.

       포수와 배터리코치 출신이기도 한 조범현 KIA 감독은 “팀분위기 전환을 위해 바꿨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이와 함께 장재중 코치가 16연패 도중이던 지난 6일 잠실 두산전 직후 숙소로 돌아가려던 버스를 가로막고 항의했던 팬들에게 욕설 제스처를 했다고 일부 팬들로부터 오해를 받아 표적이 됐기 때문에 보호 차원에서 2군행을 배려했다는 관측도 있다.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