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전자랜드, 섀넌 쇼터 대체자로 트로이 길렌워터 영입

입력 : 2019-12-06 00:01:16 수정 : 2019-12-06 09:37:03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김진엽 기자] 전자랜드는 외국선수 기타사유로 트로이 길렌워터(31)를 영입하기로 결정했다. 

 

최근 중국리그(NBL)에서 활약한 길렌워터는 득점력이 뛰어난 선수로 최근 침체된 팀분위기와 득점력 및 높이 해소를 위해 최종 영입하게 됐다.

 

시즌대체 예정 선수는 섀넌 쇼터다. 강상재 및 이대헌의 더블 포스트의 활약을 기대하며 영입했던 쇼터 선수이나 강상재 선수의 체력 저하와 이대헌 선수의 부상으로 수비 및 높이에서의 문제점이 발생하여 결국 외국선수 교체 카드를 꺼내 들게 됐다.

 

전자랜드는 “쇼터는 좋은 인성과 성실성, 뛰어난 개인 기량을 갖춘 선수로서 구단과 시즌을 끝까지 함께하지 못하게 되어 이를 아쉽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길렌워터는 취업비자 및 기타 등록자료가 완비 되는대로 경기에 출전할 예정이며 등록절차가 지연될 경우 쇼터는 길렌워터 선수 등록시까지 경기 출전이 가능하다.

 

wlsduq123@sportsworldi.com 사진=KBL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오연서, 가벼운 머리넘김
  • 오연서, 가벼운 머리넘김
  • 가수 하니, 배우 도전
  • 오늘도 예쁜 선미
  • 이진이,'하트 받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