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
    다음

    입력 2010-06-11 10:10:29, 수정 2010-06-11 10:10:29

    소녀시대 일본 진출 선언… 8월25일 대규모 쇼케이스

    •  한국 최고 인기 걸그룹 소녀시대가 드디어 일본공략을 선언했다.

       소녀시대는 오는 8월 25일 일본 도쿄에 위치한 아리아케 콜로세움(Ariake Colosseum)에서 쇼케이스를 갖고, 일본 진출의 화려한 첫 무대를 공개할 계획. 아리아케 콜로세움은 1만 명 규모의 대형 공연장. 소녀시대는 아시아 최고 걸 그룹인 만큼 일본 첫 쇼케이스부터 1만 관객과 호흡하는 파워풀한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어서, 일본 현지 언론과 음악 팬들의 집중적인 스포트라이트를 받을 것으로 보인다.

       소녀시대는 일본 유니버설 뮤직의 최고 레이블 나유타웨이브 레코드(NAYUTAWAVE RECORDS)를 통해 오는 9월 일본 데뷔 싱글을 출시한다. 나유타웨이브 레코드는 12개의 레이블을 소유한 합동회사 유니버설 뮤직 중 가장 강력한 영향력을 가진 레이블. 드림 컴 트루(DREAMS COME TRUE)를 비롯해서 지난 해 590만 다운로드를 돌파해 기네스에 오른 히트곡 ‘기세키(キセキ)’를 발표한 그린(GReeen) 등이 소속되어 있다. 한국 가수로는 소녀시대가 유일하다.

       소녀시대는 일본 유력 레코드 회사들로부터 러브콜이 쇄도했다. 치열한 경쟁 속에 최종적으로 결정된 레이블 나유타웨이브 레코드와 소녀시대의 만남은 최대의 시너지 효과를 일으켜, 2010년 J-pop 계의 핫 이슈가 될 전망이다.

       올해 하반기 소녀시대는 한국과 일본을 오가며 활동을 병행할 계획이다. 일본 데뷔 싱글 발매에 앞서 오는 8월 11일, 지금까지의 히트곡 뮤직비디오 등이 담긴 첫 DVD도 일본에 출시한다.

      스포츠월드 김용호 기자 cassel@sportsworldi.com

    HOT레드

      • 오늘의 파워링크
      • Today 정보
      • 이시각 관심뉴스
      • Today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