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월드

검색

‘라디오쇼’ 임영웅, ‘미스터트롯’ 우승?…“조금 기대 했다”

입력 : 2020-03-19 11:29:56 수정 : 2020-03-19 11:29:51

인쇄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스포츠월드=정은희 온라인 뉴스 기자] 가수 임영웅이 TV조선 ‘미스터트롯‘ 우승 소감을 밝혔다.

 

오늘(19일) 방송된 KBS cool 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서는 ‘미스터트롯’에서 진, 선, 미를 한 임영웅, 영탁, 이찬원이 출연했다.

 

이날 임영웅은 우승 소감을 묻는 질문에 “말도 안 되게 좋다. 제 인생에선 이런 일이 있을 거라고 생각 못 했다. 우승 하고 싶지 않았던 건 아닌데 영탁이 형이 너무 잘했던 것 같다. 정말 조금 아주 조금 기대를 했다”고 밝혔다.

 

이후 박명수는 선이 된 영탁에게 “영탁의 ‘막걸리 한잔’은 전설의 노래다. 그 노래 때문에 여기까지 온 것 같다”고 그를 격려했다. 이에 영탁은 “현재 뇌경색으로 아버지가 쓰러지셨지만 인지는 하고 계신다. 이제는 아버지와 막걸리는 못 마시는 마음을 담아 본 곡“이라고 전했다.

 

사진=KBS ‘박명수의 라디오쇼’ 방송 화면 캡처

<스포츠월드>

가장 많이 본 뉴스

연예 스포츠 라이프 포토

포토

한소희, 촬영장에서도 빛나는 외모
  • 한소희, 촬영장에서도 빛나는 외모
  • 시크릿넘버 데니스
  • 정소민 '깜찍한 손인사'
  • 제니, 침대 위 ‘셀프 화보’ 공개